Untitled Document
Activities
PPCWCICFWi-msn(interview)

 

게시물 46건
   
Interview to the Charge d' affair of Sudan
글쓴이 : master 날짜 : 2012-04-23 (월) 10:22 조회 : 19281


 
Mr. Elrayih M. HYDOUB Charge d'affaires of Sudan
On 17th February 2012 at the Embassy of Sudan, Seoul.
 
ADMIRATION FOR KOREAN’S LOVE FOR FAMILY AND RESPECT FOR ELDERS
 

On 17th February 2012, President Shin luckily had an interview to the
According to His Excellency HYDOUB, He and his wife are loved by their friends because of their warm character and gentle personality.
The Charge d'affaires has lived in Korea for 13 years, and considered Korea as his home. One of his three children was born in Korea.
Sudan is located in the Northeastern Africa it is divided into two; North Sudan and South Sudan after several years of civil war. On July 9, 2011 South Sudan declared itself as an independent country.
There are about 88 Koreans living in Sudan, most of them are working in the fields of trade including Hyundai or Kia companies. There are about 50 Sudanese people living in Korea, 30of them are working in Arabian embassies.
We asked him if Sudanese people leave Sudan to work for embassies of Arabian countries in Korea. He replied that though Sudanese people aren't wealthy, they are known for being a very modest and hospitable race, because of their actions such as smile and warm greeting to the tourists including offering of tea. They have such a good nature that is known between tourists. So, that Sudan is a place you have to go to when travelling in the Middle East and Africa.
He highly appraises the respect towards elders. “Koreans love their families like the Sudanese” he said.
He emphasized that Korea could make a more mature and hopeful international multicultural society if they made Korea's representative sport 'Tae Kwon Do' into a more prosperous international business.
Lastly, the Charge d'affaires a.i simple advice to Korea “I hope Koreans should be more open-minded and they should respect multicultural people without any discrimination; such as skin color or religion.
 
Interviewer: Mr. Kwang Yul Shin, President
 
2월 17일, 서울 용산에 위치한 수단 대사관에서 에라야 하이둡 대리대사와 인터뷰를 가졌다. 대리 대사님과 그의 부인은 평소 따뜻한 인상과 온화 한 성격으로 주위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대 리대사님은 무려 13년 동안 한국에서 거주하고 있 으며, 세 자녀 중 한 자녀는 한국에서 태어났기 때문에 한국을 그저 고향처럼 생각한다고 하셨다. 아프리카북동부에 위치한 수단은 수년간의 내전 으로 인해 북수단과 남수단이 갈라진 후, 남수단 은 2011년 7월 9일자로 독립국가임을 선언했다. . 수단에는 약 88명의 한국인이 거주 중이며, 대 부분이 현대와 기아를 비롯해 무역 분야에 종사 하고 있는 사람들이다. 또한 한국에는 약 50여명 의 수단사람들이 거주중인데, 그 중 30여명의 사 람들이 아랍국가들 대사관에서 근무 중이다. 수 단사람들이 수단을 떠나 머나먼 한국의 아랍국가 대사관들에서 근무를 하는지에 대한 답변에, 비록 수단 사람들의 삶이 풍요롭진 않지만 여행자들에 게 미소를 지으며 인사를 건네고, 차를 권하는 등 매우 겸손하고 친절한 민족으로 알려져 있기 때 문에 중동 아프리카 여행을 할 때에는 수단에 꼭 들러야 한다고 여행객들 사이에 소문이 나있을 정도로 좋은 성품을 가진 사람들이기 때문이라고 하셨다. 그리고 수단인처럼 평소 한국인들은 가족 을 사랑하고, 어른을 공경하는 마음을 높이 평가 한다고 말했다. . 마지막으로 대리대사님은 한국의 다문화사회 발전을 위해서는 앞으로도 다문화인들에게 피부 색, 종교 등의 선입견 없이 예우하고 오픈하며, 특 히 한국의 대표적인 스포츠 '태권도'를 국제사업으 로 좀 더 활발히 번창시켜 나간다면 더 성숙되고 희망적인 국제다문화사회를 만들어 낼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하셨다.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what's new
   icfw 신광열회장 had a special time …
   icfw신광열회장 Hope,(우크라이나 외… (1)
   icfw 신광열회장 invites Nigeria Del…
   icfw International L Meeting on 19t…
   icfw 신광열회장 visits Busan mayor … (1)
  memorable moment...
   icfw 신광열회장이 말하는 졸업식의 … (198)
   신광열회장( plan in 2017 for Lady T… (156)
   2015 다문화가족 성탄절 행사 (인천답… (3)
   오늘은 한글날입니다 icfw 신광열회… (244)
   신광열 회장, 다문화사회 발전 위해 …
  PPCWC
   icfw신광열회장 Happy Lunar New Year…
   서울혜화동 로터리 다문화장터 Multi…
   Multicultural childern's the F…
   icfw 신광열회장 president,s a speci…
   Ambassador Sri Lanka and Delegation…
  Miss Korea & Miss IMS
   icfw Covid-19 Photo Theater : 50th …
   1st Miss IMS Pageant ( Multicultura…
  ppcwc academy
   please wait for while, we are organ…
  ppcwc symphony orchestra
   icfw 신광열회장 talked about the 1…
   The ppcwc symphony orchestra that i…
  ppcwc fashion show
   The ppcwc fashion show for the elde…